‘케이(K)-방역 온라인 나라장터 엑스포’ 개최

11월 9일~13일, 112개 우수 방역기업 및 해외 70여 개사 참여

김유리 | 기사입력 2020/11/04 [16:41]

‘케이(K)-방역 온라인 나라장터 엑스포’ 개최

11월 9일~13일, 112개 우수 방역기업 및 해외 70여 개사 참여

김유리 | 입력 : 2020/11/04 [16:41]
    케이(K)-방역 온라인 나라장터 엑스포 누리집 첫 화면

[이슈인충청=김유리] 조달청과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권덕철)은 오는 9일부터 13일까지 5일간 '케이(K)-방역 온라인 나라장터 엑스포'를 공동 개최한다.

나라장터 엑스포는 조달청이 2000년부터 우수 중소기업의 공공판로 지원을 위해 매년 개최하는 국제행사이다.

올해 행사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하여 케이(K)-방역을 주제로 우리나라의 우수한 방역 물품을 홍보하며 전면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행사에는 진단제품, 방역용품, 혁신기술 제품 등을 생산하는 국내 우수 방역기업 112개사가 참가하는 3D 가상전시관을 운영하며, 수출상담회와 회의(컨퍼런스)를 개최한다.

또한, 인천국제공항공사와 협업하여 운영하는 '인천공항 케이(K)-방역체험관'도 만나 볼 수 있다.

가상전시관에는 의약기술관, 혁신기술관, 안전용구관, 진단기술관, 방역용품관 등 5개 전시관이 운영돼 112개사의 다양한 방역 물품을 한눈에 확인 할 수 있다.

특히, 혁신기술관에는 스마트 음압 격리모듈, 방역 드론 등 혁신시제품과 자율주행 발열 체크 로봇 등이 전시돼 다양한 혁신기술제품을 확인할 수 있다.

전시관은 일반인도 온라인으로 간편 등록하면 관람이 가능하다.

수출상담회에서는 사전 등록한 미국, 러시아, 인도 등 70여 개사 해외 구매자와 참여기업들이 온라인 상담을 진행한다.

특히, 상담회에서는 한국 방역물품과 관련해 해외 구매자와 550건의 상담이 확정되어 행사기간 중 가시적인 수출성과가 기대된다.

회의(컨퍼런스)에서는 코로나-19 이후 국제 보건에 대한 전망과 세계 방역 분야와 관련한 조달시장 동향에 대한 주제 발표가 진행된다.

국내 기업의 해외진출을 도울 수 있는 국제연합(UN), 미국, 영국, 중국 등의 해외조달시장 설명회도 마련돼 해외판로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김정우 조달청장은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기업들의 수출활동에 큰 어려움이 있다."면서도 "케이(K)-방역 성공을 계기로 국내 우수 방역기업들이 해외판로를 성공적으로 개척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메인사진
충남교육청과 ‘밀리의 서재’ 만남… 구독서비스 제공
1/1